통합당 공관위, 경주시선거구 ‘김원길·박병훈’ 경선 결정

김석기 의원

이상욱 기자 / 2020년 03월 06일
공유 / URL복사
↑↑ 김원길 미래통합당 중앙위 서민경제분과위원장<왼쪽>과 박병훈 전 경북도의회 운영위원장이 6일 경선 후보로 결정됐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는 6일 4.15 총선 경주시선거구를 경선지역으로 결정했다.

경선 후보자는 김원길(57) 미래통합당 중앙위원회 서민경제분과위원장과 박병훈(55) 전 경북도의회 운영위원장 등 2명.
현역인 김석기 국회의원은 컷오프(경선배제) 됐다.

공관위의 이날 발표에 따라 TK 통합당 현역의원 20명 중 강석호(영양·영덕·봉화·울진), 김재원(상주·군위·의성·청송), 백승주(구미시갑), 김석기(경주), 곽대훈(대구 달서구갑), 정태옥(대구 북구갑) 등 6명의 의원이 컷오프 됐다.

현역 의원 가운데 불출마를 선언한 경우(5명)를 포함하면 TK지역 현역의원 교체 비율은 55%다.
X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제21대 총선특집 후보자 출마의 변-김일윤 후보 (무소속·기호9)
경주신문 기자   14 시간전
제21대 총선특집 후보자 출마의 변-정종복 후보 (무소속·기호8)
경주신문 기자   14 시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