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대학 강의 온라인으로

동국대 경주캠퍼스, 개강 후 2주 비대면 온라인 강의 진행

이필혁 기자 / 2020년 03월 19일
공유 / URL복사
↑↑ 온라인강의 영상을 제작하는 교수 사진(경영학부 이영찬 교수).

코로나19로 개강을 2주 연기한 동국대 경주캠퍼스가 16일 개강과 함께 비대면 온라인 강의를 시작했다.

이날 오전 9시 첫 수업을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진행한 주수언 가정교육과 교수는 “수업마다 학생들과 지난 주 3일간 단체 채팅방을 통해 온라인 수업을 준비했다. 특히 우리 학교는 이클래스에서 온라인강의를 연결해서 실제 수업과 똑같이 출결이 이뤄지고, 아이피주소나 학습시간 확인이 가능해서 수업 운영이 실제 현장 강의와 같이 공정하게 질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강원도에 거주 김원희(가정교육과3) 학생은 “이클래스에서 강의를 보면서 실시간 채팅으로 교수님께 질문도 하고, 답변도 바로바로 받으면서 실제 수업하는 것 같았다”면서 “부모님이 걱정이 많았는데 2주간 온라인강의를 하게 돼 안심하셨고, 저도 더 집중해서 수업에 참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영찬 경영학부 교수는 1인 강의저작도구를 직접 사용해서 강의 영상을 만들어 동국대 경주캠퍼스 이클래스에 올리기도 한다.

이영찬 교수는 “실시간 강의와 달리 완성도 높은 동영상 강의 콘텐츠를 제작해서 제공하면 학생들이 반복 학습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면서 “특히 유학생들이 많은 강의에서 학습 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개강 후 2주까지 수업을 비대면 온라인 강의로 시행한 후, 교수, 학생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매뉴얼을 제작했다.

이영경 경주캠퍼스총장은 “지난 겨울방학동안 교육 혁신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강의 시스템인 웹엑스(Webex)를 도입하고, 대학 자체의 수업관리시스템인 이클래스와 연동시키는 준비를 해 왔다”면서 “온라인 수업이지만 수업의 질을 보장하고 학생들의 학습역량을 최대한 발휘시키도록 대학 교육 운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X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제21대 총선특집 후보자 출마의 변-김일윤 후보 (무소속·기호9)
경주신문 기자   16 시간전
제21대 총선특집 후보자 출마의 변-정종복 후보 (무소속·기호8)
경주신문 기자   16 시간전